최종편집 : 2020.8.8 토 20:32
홈 > 특집연재 > 테마기획 | KAL858
“북 테러국 해제, KAL858 어떤 논의 있었나?”KAL858가족회.대책위, 남북미 외교당국에 공식질의
김치관 기자  |  ckkim@tongil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승인 2008.11.05  19:10:57
페이스북 트위터
지난달 11일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가 이루어지는 과정에서 북한이 테러지원국으로 지정되게 된 결정적 계기가 된 87년 ‘KAL858기 사건’이 어떻게 논의됐는지에 대해 남.북.미 당국에 공개적인 질문이 던져졌다.

5일 ‘KAL858기 가족회’(회장 차옥정, 이하 가족회)와 ‘KAL858기 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시민대책위원회’(위원장 김병상, 이하 대책위)는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과정에서의 KAL858기 사건에 대한 논의 여부 질의서’를 미국 국무부와 한국 외교통상부, 북한 외무성에 발송했다고 밝혔다.

가족회와 대책위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외교통상부 측에 질의서를 지난 10월 20일 발송했다. 하지만 아직 답변이 오지 않아, 다시 한 번 공개적으로 질의서를 보낸다”며 “더불어 미국 국무부와 북한 측에도 아래와 같은 내용으로 질의서를 보낸다. 북한의 경우 질의서를 발송할 방법이 여의치 않아 이렇게 공개적인 보도자료를 통해 질의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한국 외교통상부에 보내는 질의서에서 “이번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 과정에서 KAL858기 사건에 대한 논의가 있었을 것이라 생각한다”며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 과정에서 KAL858기 사건에 대해 어떠한 논의가 있었”는지를 물었다.

또한 “국정원발전위에서 KAL858기 사건은 ‘북한에 의해 자행된 사건’이라는 결론을 내렸다”며 “만약 이 결론을 바탕으로 생각해본다면, 북한의 사과 없이 미국이 테러지원국 해제에 대한 한국 정부의 공식적 입장은 무엇”이냐고 따졌다.

‘국가정보원 과거사건 진실규명을 통한 발전위원회’(국정원발전위)는 지난 2005년 2월 3일 우선 조사대상 7대 사건 중 하나로 KAL858기 사건을 선정해 재조사에 들어가 지난 2007년 10월 26일 “북한 공작원에 의해 벌어진 사건”으로 결론을 내린 바 있으며, 2007년 7월 11일 진실.화해를위한과거사정리위원회(진실.화해위)에서 조사 개시가 결정돼 재조사가 진행 중이다.

이들은 “미국이 이번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 과정에서 KAL858기 사건과 관련한 자료를 한국 정부에 요청하고, 한국 정부의 입장을 물어본 적이 있”는지를 공개 질의했다.

미국 국무부에 대해서는 한국 외교통상부와 동일한 질문을 던진 뒤 “미국이 이번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 과정에서 KAL858기 사건과 관련한 자료를 한국 정부에 요청하고, 한국 정부의 입장을 물어본 적이 있”는지를 물었다.

북한 외무성에게는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 과정에서 KAL858기 사건에 대해 어떠한 논의가 있었”는지와 “미국이 이번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 과정에서 KAL858기 사건과 관련한 자료를 북한에 요청하고, 북한 정부의 입장을 물어본 적이 있”는지를 공개 질의했다.

대책위 관계자는 “지난 10월 20일 외교통상부에 팩스를 보냈지만 아무런 답변이 없었다”며 “이번에는 외교통상부에 팩스로 보내고 미 국무부 홈페이지 이메일과 주한미국대사관 팩스로 보냈다. 북한은 직접 전달이 어려워 언론을 통해 간접적으로 공개 질의서를 발표한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외교통상부 관계자는 6일 “가족회 등이 보낸 공문이 접수가 돼있다”며 “해당 과에서 답변 준비가 진행 중인 것으로 안다”고 확인했다.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과정에서의 KAL858기 사건에 대한 논의 여부
질 의 서

수 신 : 대한민국 외교통상부
발 신 : KAL858기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시민대책위원회 
          KAL858기 가족회

지난 10월 11일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가 이루어졌습니다.
1988년 북한이 테러지원국으로 지정된 이유는 1987년 11월 29일 발생한 “KAL858기 사건” 때문이었습니다. 그러므로 이번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 과정에서 KAL858기 사건에 대한 논의가 있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이에 KAL858기 사건에 대한 진상규명 활동을 벌이고 있는 「KAL858기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시민대책위원회」와 「KAL858기 가족회」는 아래와 같은 내용을 공개 질의합니다.

1.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 과정에서 KAL858기 사건에 대해 어떠한 논의가 있었습니까.

2. KAL858기 사건은 현재 「진실·화해를위한과거사정리위원회」(이하 진실위)에서 재조사 되고 있습니다. 진실위에 재조사 신청을 하기 전, 지금은 해소된 「국가정보원 과거사건 진실규명을 통한 발전위원회」(이하 국정원발전위)에서 KAL858기 사건은 "북한에 의해 자행된 사건"이라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만약 이 결론을 바탕으로 생각해본다면, 북한의 사과 없이 미국이 테러지원국 해제에 대한 한국 정부의 공식적 입장은 무엇인가요.

3. 미국이 이번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 과정에서 KAL858기 사건과 관련한 자료를 한국 정부에 요청하고, 한국 정부의 입장을 물어본 적이 있나요.

답변은 11월 14일까지, 팩스(02-775-6267)로 부탁드립니다.


[출처-KAL858기사건진상규명을위한시민대책위원회]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과정에서의 KAL858기 사건에 대한 논의 여부
질 의 서


수 신 : 미국 국무부
발 신 : KAL858기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시민대책위원회 
          KAL858기 가족회

지난 10월 11일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가 이루어졌습니다.
1988년 북한이 테러지원국으로 지정된 이유는 1987년 11월 29일 발생한 “KAL858기 사건” 때문이었습니다. 그러므로 이번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 과정에서 KAL858기 사건에 대한 논의가 있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이에 KAL858기 사건에 대한 진상규명 활동을 벌이고 있는 「KAL858기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시민대책위원회」와 「KAL858기 가족회」는 아래와 같은 내용을 공개 질의합니다.

1.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 과정에서 KAL858기 사건에 대해 어떠한 논의가 있었습니까.

2. KAL858기 사건은 현재 한국의「진실·화해를위한과거사정리위원회」(이하 진실위)에서 재조사 되고 있습니다. 진실위에 재조사 신청을 하기 전, 지금은 해소된 「국가정보원 과거사건 진실규명을 통한 발전위원회」(이하 국정원발전위)에서 KAL858기 사건은 "북한에 의해 자행된 사건"이라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만약 이 결론을 바탕으로 생각해본다면, 북한이 KAL858기 사건에 대한 공식적인 사과가 없는 상태에서, 미국이 북한의 대한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를 결정하게 된 이유는 무엇인가요?

3. 미국이 이번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 과정에서 KAL858기 사건과 관련한 자료를 한국 정부에 요청하고, 한국 정부의 입장을 물어본 적이 있나요.

답변은 11월 14일까지, 팩스(02-775-6267)로 부탁드립니다.


An Open Letter to the U.S. State Department

An Open Letter to the U.S. State Department Regarding the Case of KAL858 and the Removal of North Korea from the List of State Sponsors of Terrorism

November 2008

To: Dr. Condoleezza Rice, U.S. Secretary of State
From: The Civil Truth Commission of the Case of KAL858
Families of the Missing People of the Case of KAL858
Contact: Deokjin Kim and Yeojin Bae
Catholic Human Rights Committee Korea
1-19, 2-ka, Myoung-dong
Jung-ku
Seoul 100-809
South Korea
Fax: 82-2-775-6267 / Tel: 82-2-777-0641

Dear Dr. Rice,
North Korea was removed from the list of state sponsors of terrorism on 11th October. North Korea was on the list because of the KAL858 case which occurred on 29th November 1987. Therefore, we assume that there should have been talks about this case in the process of removing North Korea from the list.
Given this, the Civil Truth Commission of the Case of KAL858 and Families of the Missing People of the Case of KAL858 working for truth-finding ask the following questions:

1. Were there any kinds of discussion of the case of KAL858 in the process of removing North Korea from the list of state sponsors of terrorism?

2. The Truth and Reconciliation Commission in Republic of Korea is currently reinvestigating this case. Before we submitted the case to the commission, the National Intelligence Service Developmental Committee had concluded that the “Bombing of KAL858 was a terrorist action perpetuated by North Korean agents.” Having said this, what made the U.S. government remove North Korea from the list even though North Korea did not apologize for the case?

3. Has the U.S. government asked R.O.K. government to provide any related records in the process of removing North Korea from the list? Has the U.S. government asked R.O.K. government about its opinion on the removal process?
Sincerely,

The Civil Truth Commission of the Case of KAL858
Families of the Missing People of the Case of KAL858
** Please let us get your reply by 14th November (fax: 82-2-775-6267).

[출처-KAL858기사건진상규명을위한시민대책위원회]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과정에서의 KAL858기 사건에 대한 논의 여부
질 의 서


수 신 : 조선민주주의 인민공화국 외무성
발 신 : KAL858기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시민대책위원회 
          KAL858기 가족회

지난 10월 11일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가 이루어졌습니다.
1988년 북한이 테러지원국으로 지정된 이유는 1987년 11월 29일 발생한 “KAL858기 사건” 때문이었습니다. 그러므로 이번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 과정에서 KAL858기 사건에 대한 논의가 있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이에 KAL858기 사건에 대한 진상규명 활동을 벌이고 있는 「KAL858기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시민대책위원회」와 「KAL858기 가족회」는 아래와 같은 내용을 공개 질의합니다.

1. 북한의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 과정에서 KAL858기 사건에 대해 어떠한 논의가 있었습니까.

2. 미국이 이번 테러지원국 해제 조치 과정에서 KAL858기 사건과 관련한 자료를 북한에 요청하고, 북한 정부의 입장을 물어본 적이 있나요.

답변은 11월 14일까지, 팩스(02-775-6267)로 부탁드립니다.


[출처-KAL858기사건진상규명을위한시민대책위원회]


[관련기사]

김치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트위터 뒤로가기 위로가기
댓글
아이디 비밀번호
(현재 0 byte/최대 500byte)
댓글보기(0)
통일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후원하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당주동 3-2번지 삼덕빌딩 6층 | Tel 02-6272-0182 | 등록번호 : 서울아00126 | 등록일자 : 2000년 8월 3일 | 발행일자 : 8월 15일
발행·편집인 : 이계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계환
Copyright © 2000 - 2015 Tongil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ongil@tongil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