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4.10.31 금 22:46
홈 > 특집연재 > 연재 | 정관호의 풀친구
승 마<연재> 정관호의 '풀 친구 나무 친구' (189)
정관호  |  tongil@tongil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2.03.13  03:33:23
트위터 페이스북

정관호(87) 선생의 시와 사진으로 된 연재물을 싣는다. 시와 사진의 주제는 풀과 나무다. 선생에 의하면 그 풀과 나무는 “그저 우리 생활주변에서 늘 보며 더불어 살아가는 그런 풀이요 나무들”이다. ‘정관호의 풀 친구 나무 친구’ 연재는 매주 화요일에 게재된다. / 편집자 주

   
▲ 승마. [사진 - 정관호]

                                                  승 마 

                                    ‘끼멸가리’로 내리 불렸왔으니 
                                    민초의 삶 깊숙이 자리한 지는
                                    까마득히 오래 되었나 보다

                                    우리가 잘은 모르고 지낸 사이
                                    조용히 숨어서 널리 퍼뜨린
                                    그 일가붙이가 아주 풍성하다

                                    흔한 꽃기림이 먼저인가 
                                    약효 알아냄이 먼저인가
                                    보아서 예쁘고 그 쓰임 귀하도다 

                                    논송이 내려앉듯 눈빛승마
                                    어둔밤 밝히려나 촛대승마
                                    막내둥이 곱단이 한라개승마 들

                                    식물끼리 선거라도 치르면
                                    이 족속의 몰표를 이겨낼 만한
                                    종(種)이 또 있을까 싶은 승마풀.

   
▲ 승마, 어린잎. [사진 - 정관호]

   
▲ 승마, 꽃. [사진 - 정관호]

   
▲ 눈개승마. [사진 - 정관호]

   
▲ 눈빛승마. [사진 - 정관호]

   
▲ 왜승마. [사진 - 정관호]

   
▲ 촛대승마. [사진 - 정관호]

   
▲ 한라개승마. [사진 - 정관호]

도움말

승마는 숲속에서 자라는 여러해살이풀로 어른 키 높이로 곧게 자라다가, 꽃이 필 즈음에는 위쪽이 비스듬히 휜다. 이파리는 3출엽이고 위에서 갈라진 가지 끝에 흰 꽃이 각각 술 모양으로 피는데, 전체적으로는 원뿔 모양을 이룬다. 뿌리를 약으로 쓰는데 본초명은 승마(升麻)다. 지라(脾臟)와 위를 보하며 계절병(外感)ㆍ설사ㆍ하혈ㆍ탈항(脫肛) 등을 다스리는 데 쓰기도 한다. 뒷가지로 ‘-승마’를 나눠가진 눈개승마ㆍ눈빛승마ㆍ왜승마ㆍ촛대승마ㆍ한라개승마 등도 제각각 약초 구실을 한다.

정관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뒤로가기 위로가기
의견쓰기
아이디 비밀번호
(현재 0 byte/최대 500byte)
전체기사의견(1)
굽은소나무 (qnseksrmrqhr) 2012-08-27 19:49:37
일가붙이도 많고 꽃도 소담스럽게 볼만합니다..........환절기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0 0
통일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후원하기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당주동 3-2번지 삼덕빌딩 6층 | Tel 02-6272-0182 | Fax 02-739-1396
상호 : (주)통일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126 | 등록일자 : 2005년11월11일 | 발행·편집인 : 이계환
Copyright © 2000 - 2013 Tongil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ongil@tongil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