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9.25 금 17:49
"분단의 슬픔은 계속된다"
포토슬라이드 :
2010년 04월 26일 (월) | 조성봉 기자
'천안함 전사자' 46명의 해군장 둘째 날인 26일, 서울시청 앞 광장에 마련된 합동분향소에서 시민들이 추모하고 있다.[사진-통일뉴스 조성봉 기자]
'천안함 전사자' 46명의 해군장 둘째 날인 26일, 서울시청 앞 광장에 마련된 합동분향소에서 시민들이 추모하고 있다.[사진-통일뉴스 조성봉 기자] 한 시민이 헌화한 뒤 눈물을 훔치고 있다.[사진-통일뉴스 조성봉 기자] 합동분향소를 지키는 해군병사의 어깨너머로 영정이 보인다.[사진-통일뉴스 조성봉 기자]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도 추도행렬은 줄을 이었다.[사진-통일뉴스 조성봉 기자] 시민분향소에도 애도의 물결이 끊이지 않았다.[사진-통일뉴스 조성봉 기자] 추모게시판은 시민들이 남긴 글로 빼곡했다.[사진-통일뉴스 조성봉 기자]
합동분향소에서 한 시민이 조문을 마친뒤, 눈물을 흘리며 분향소를 떠나고 있다.[사진-통일뉴스 조성봉 기자]
통일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후원하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당주동 3-2번지 삼덕빌딩 6층 | Tel 02-6272-0182 | 등록번호 : 서울아00126 | 등록일자 : 2000년 8월 3일 | 발행일자 : 8월 15일
발행·편집인 : 이계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계환
Copyright © 2000 - 2015 Tongil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ongil@tongil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