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5.31 일 15:09
홈 > 통일문화 > 화제의책
<김석형> 나는 조선노동당원이오!
김치관 기자  |  ckkim@tongil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승인 2001.06.14  12:00:00
페이스북 트위터

김치관 기자(ckkim@tongilnews.com)



▶나는 조선노동당원이오!
[구술] 김석형 [채록] 이향규
[출판사] 선인
무려 720여쪽.
단행본의 책으로는 쉽지 않은 부피이다.
그러나 이 책에 쓰인 김석형 옹의 파란만장한 인생의 부피는 얼마나 두터운 것일까.

서울대학교 한국교육사고자료총서의 일환으로 선인 출판사에서 펴낸 `김석형구술자료집 - 나는 조선노동당원이오!`는 구술자료집이라는 흔치 않은 책이다.

비전향 장기수로 만 30년을 감옥에서 보내고 91년 78세의 나이로 출소하여 2000년 87세의 나이로 북으로 돌아간 김석형 옹.

그 전 생애를 김석형 옹이 직접 구술(口述)하였고, 이향규(34세, 여) 경남대 북한대학원 통일교육전공 책임교수가 녹취·정리한 글이 이 한권의 책으로 엮인 것이다.

따라서 이 책은 김석형 옹이 자신의 삶을 구어체로 생생하게 회고하는 내용으로 일관되어 있다. 이향규 교수의 중간중간의 질문도 있는 그대로 기록되어 있다.

독자들이 이 책을 읽다보면 몇가지 놀라운 점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

무엇보다 먼저 한 인간의 삶이 이처럼 한 시대의 역사를 철저히 보여줄 수 있다는 점에 놀라게 될 것이다.

김 옹의 개인사는 곧바로 한반도 현대사의 축소판이라 하지 않을 수 없다. 식민지 시기, 해방정국, 전쟁과 복구, 남조선 생활, 못다한 이야기 등 책의 목차 자체가 역사적 시기구분으로 이루어져 있다. 뿐만 아니라 김 옹은 그 모든 과정을 자신의 주견을 갖고 최선을 다하는 삶을 한시도 놓지 않고 깊이 개입해 온 특별한 인물이다.

따라서 현대사를 이해하고자 하는 사람, 북한을 이해하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이 책은 그 어떤 다른 책에서도 발견할 수 없는 생생한 역사적 사실들을 들려줄 것이다. 그가 만난 역사적 인물들의 세세한 행적이나 그가 겪은 작은 사건 하나하나가 모두 손에 잡히듯 살아있게 묘사되어 있다.

또한 독자들은 김 옹이 보여준 한 인간의 내면의 신념과 확고한 가치관의 힘에 놀라게 될 것이다. 어떻게 한 인간이 격동의 시대에 그토록 강건한 자신의 신념을 갖고 전 생애를 일관되게 헌신할 수 있을까. 만 30년의 잔인하고 혹독한 감옥생활을 이겨내고 책의 제목처럼 조선노동당원으로서 자신을 굳게 지켜나가 결국 그토록 그리던 고향이자 마음의 조국에 돌아가게 된 그 힘의 근원이 과연 무엇일까.

독자들은 이 책을 읽으면서 도대체 김석형 옹은 어떻게 이렇게 방대한 역사적 사실들과 만난 사람들을 세세히 기억하고 있는지 한편으로 놀라고 한편으로 의아해 할 것이다. 오랜 수형생활을 견디기 위해 과거를 곱씹어 기억하고 살아온 비전향 장기수들의 삶이 그것을 가능하게 했을 것이며, 김 옹의 철저한 생활태도와 비상한 기억력이 아니고서는 있을 수 없는 일일 것이다.

마지막으로 독자들은 자신이 지금까지 어렴풋이 알고 있다고 믿고 있던 것들이 사실이 아닌 부분이 많다는 것에 놀라게 될 것이다. 

해방정국에서의 북한 정권의 정책 시행 과정이나 방해공작이라든지 한국전쟁시기의 세세한 내막 등 이전까지 자세히 접해보지 못하고 막연하게 생각했던 부분중 상당부분이 사실과 다르다는 것을 깨닫게 될 것이다.

`귀신`이라는 찬탄을 받을 정도로 북측에서 훌륭한 정보계통 일꾼이었고, 혹독한 감옥생활에서도 흐트러짐 없이 신념을 지켜온 김 옹의 삶을 통해 한반도의 현대사와 한 인간의 삶의 진실을 호흡해 볼 수 있는 아주 특별한 이 책은 아무리 두꺼워도 반드시 읽어볼 만한 책이라고 할 수 있다.

김 옹의 투철한 생애와 긴 구술을 채록·정리한 이향규 교수의 노력이 빚어낸 역작 `나는 조선노동당원이오!`는 다시 나오기 쉽지 않은 책임에 틀림없다.

2000년 9월 북으로의 송환 이후 `북조선 생활`을 직접 들어, 김 옹의 삶의 마지막 장을 쓰고 싶다는 이향규 교수의 바램이 실현될 수 있기를 기대해 본다.

김치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트위터 뒤로가기 위로가기
댓글
아이디 비밀번호
(현재 0 byte/최대 500byte)
댓글보기(6)
통일뉴스팬 () 2001-06-14 12:00:00
음.. 일반인인 저로서는 찾기힘든 좋은책을 소개해주신 김치관 기자님께 감사드립니다.
꼭 읽어보도록 하겠습니다.

0 0
재일동포 () 2001-06-15 12:00:00
해설을 보니 좋은 책이라 꼭 보았으면 합니다만 여기서도 구입을 할수가 있겠는지요?...일본에서

0 0
통일뉴스 () 2001-06-16 12:00:00
김석형 선생의 구술을 채록한 이향규 교수에 의하면,
1. 한국의 대형서점에 있으며
2. 외국에서 구입하고 싶은 경우 출판사로 문의해 보라고 했습니다.
- 선인 출판사의 전화는 02-462-0139
- 이 메일은 sunin72@chollian.net 입니다.
0 0
재일동포 () 2001-06-17 12:00:00

0 0
용인청년 () 2001-07-27 12:00:00
민주노동당 당원으로 5년뒤에 통일될것을 자신하기때문에 5년치 회비를 미리 내시고 가신다면서 허허 웃으시던 선생님의 모습이 생각나고 이 책이 나왔다는 이야기를 드디어 들으니 더욱 뵙고싶어집니다..선생님은 정말 훌륭한 분이세요. 많이 보시길 바랍니다.
0 0
김성애 () 2001-12-19 12:00:00
재일교폰대요.
일본이 아니라 한국으로부터 직접 이 책을 구하고픈대요.넷트를 통해서 구하는 방도는?
0 0
통일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후원하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당주동 3-2번지 삼덕빌딩 6층 | Tel 02-6272-0182 | 등록번호 : 서울아00126 | 등록일자 : 2000년 8월 3일 | 발행일자 : 8월 15일
발행·편집인 : 이계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계환
Copyright © 2000 - 2015 Tongil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ongil@tongil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