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0 화 16:52
홈 > 오피니언 > 기고
“쌍11” 광군제는 중국시장에 대한 상상력을 끊임없이 갱신<번역> 환구시보 사설/강정구 번역
환구시보 사설/강정구 번역  |  tongil@tongil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승인 2019.11.17  18:15:26
페이스북 트위터

원제: “双11”不断刷新中国市场的想象力 (환구시보 사설)
출처: https://opinion.huanqiu.com/article/9CaKrnKnJqu (2019-11-12 00:32, 来源:环球时报 作者:环球时报)
역자 : 강정구 전 동국대 교수

 

11월11일은 인터넷쇼핑의 사육제 곧, 카니발이다(网络购物狂欢节). 중국 최대 온라인쇼핑몰 티엔마오(天猫)는 단지 96초 만에 판매액이 100억 위안을 돌파했고, 이는 작년에 비해 29초나 빨랐다. 또 1 시간 3분 59초 만에 거래액은 1,000억 위안을 넘겨, 작년 대비 꼭(整整) 43분 빨랐다. 티엔마오 판촉공간은(天猫平台) “쌍11”(이하 광군제—역자)일 하루의 거래액이 2,684억 위안에 달했고, 이는 작년에 비해 25% 이상 성장한 것이다.

당일 다른 온라인쇼핑몰 업체인 징동(京东) 역시 거래액은 2,000억 위안을 돌파했고, 다른 전자상거래 공간들도(电商平台) 모두 판매 기록을 갱신했다. 광군제는 비교할 수 없는 거대한 규모와 사람을 놀라게 하는 속도를 또다시 기록함으로써, 온라인 소비에서(线上消费) 세계적인 기적을 창출했다.

티엔마오의 광군제는 중국에서 태어나 전 세계적으로 효과를 신속히 산출하는 절묘하고 참신한 아이디어이면서(绝妙创意) 또한 활력과 생기가 충만한 경제적 상징(经济符号)이다. 매년 광군제에서 폭발적으로 높아지는 소비력은(爆发出的磅礴消费力), 전 세계시장에 대한 믿음을 강하게 만드는 유력한 고무적 현상이다(有力的鼓舞). 특히 올해 전 세계경제가 중·미 무역전쟁 때문에 깊은 안개에 뒤덮여 있어(阴霾笼罩), 별다른 기쁜 소식을 전할 수 없는 상황에서(乏善可陈), 광군제가 보여준 경제역량과 낙관적인 정서는 좀처럼 나타나기 힘든 일이다(更显难得).

올해 제3분기 중국의 경제성장은 30년 이래 최저점을 찍은 6%였다. 국제여론 마당에서는 중국경제 쇠퇴를 외치는 목소리가 이 때문에 더욱 더 활기를 띠며 높아지기 시작했다. 그렇지만 이 광군제는 중국 경제의 또 다른 버전의 면모를(另一个版本的故事) 말하고 있고(讲述了), 이는 의심의 여지가 없는 사실을(不容置疑的事实) 우리들에게 알려주고 있다. 곧, 중국경제는 적극적 요소로 충만해 있고, 비관론은 완전히 필요 없는 것이라고. 이 결과, 중국 경제의 쇠퇴를 외치는 외부세계는 무지와 단견에서 오는 잘못을 더욱 많이 저지른 꼴이 되었다.

티엔마오 광군제는 창립 11년 이래, 이같이 해마다 눈에 띄는 성장을 실현했다(年年实现如此亮眼的增长). 이는 무엇보다 중국의 거대한 소비 잠재력이 방출한(释放) 결과이다. 데이터를 보면, 중국 일반 국민의 높은 소비 잠재력은, 아직도 충분히 발굴되지 못한 상태임을 나타내고 있다(还远远没有被充分挖掘出来). 이는, 중국경제와 더 나아가 세계경제의 입장에서 보면, 의심의 여지없이 희소식이다. 분명히 중국 시장에 대한 상상력은 끝없이 펼쳐 나가 끝이 없을 정도이다(想象力远远没有终结。).

상상을 해보면, 14억 인구의 아름다운 생활에(美好生活) 대한 동경과 노력 + 높은 효율과 인민을 중심에 두고 있는 정부(高效且以人民为中心的政府), 전 세계에서 최고로 강대한 생산능력 + 14억 인구의 광활한 소비시장, 이는 앞으로 얼마나 눈부시고(何等炫目) 또 얼마나 위대한(何其伟大) 화학반응을 일으킬 것인가? 광군제는 단지 이 화학반응이 구현된 하나의 사례에 불과하다. 이를 통해 우리들은 가능성으로 충만한 중국 경제의 미래공간을 볼 수 있게 되었다.

언급할 가치가 있는 것은(值得一提的是), 올해 광군제 거래 증액의 상당부분이 3, 4, 5급 도시와 심지어 농촌의 소비자들이 만들어 내었다는 점이다. 인터넷 기초시설과 전자상거래 기반이 이 지역에 구축되어(下沉), 이러한 일체의 것이 가능하게 된 것이다. 과거에는 상대적으로 변두리의 소비 집단이었던 이 지역 사람들이 온라인 구매 대집단에 가입하게 되어, 중국 디지털 경제의 미래가 의존할 중요부분이 된 것이다. 이러한 변화의 역사적 의의는 장래에 더욱 더 많이 뚜렷하게 나타날 것이다.

6억 농민의 예를 들자면(以6亿农民为例), 그들의 수입과 생활수준은 본래 상대적으로 차이가 적지 않았고, 과거에는 지리적으로 외지고(地理偏僻) 정보가 폐쇄적이었던(信息闭塞) 것 등의 원인으로 인해, 소비에서도 불리한 위치에 처해 있었다. 그렇지만, 디지털경제가, 그들 농민의 선택 공간을 최대한도로 증가시켰고, 소비 지향과 능력이 아주 높은 정도로 실현될 수 있도록 만들었고, 실제로 그들의 생활 품격을 향상시켰다. 억만 농민의 생활을 개선시키는 것은 본래 국가발전의 과제이다.

광군제는 언제나 세계적 범위에서 강렬한 놀라움을 이끌어내고 있다. 이 광군제는 본래 인터넷 경제와 지구화가 중첩된 결과물로서, 전 세계 각국에서 오는 상품이, 이 광군제라는 판매공간에서(在这个平台上) 중국 소비자에게 판매되는 것이다. 어떠한 국제적인 대 브랜드 상품도(国际大品牌) 광군제를 무시하거나 또는 홀대하는 태도를 가질 수 없게 되었다. 이를 보면, 중국 경제의 개방성과 지구화의 배경 하에 각국의 경제무역 관계가 상호공통이익의 특징을 가진다는 것을 충분히 설명하고 있음을 파악할 수 있다.

광군제는 마치 중국인이 전 세계를 향해 거행하는 큰 잔치인(面向全球的大派对) 것 같다. 이 잔치를 통해 참가한 사람들 모두가 경축일의 즐거움을 느끼고(节日的欢乐), 아울러 모두 어느 정도 수확을 올리는(并都有所收获) 것 같다.

 

社评:“双11”不断刷新中国市场的想象力
来源:环球时报作者:环球时报
https://opinion.huanqiu.com/article/9CaKrnKnJqu
2019-11-12 00:32


11月11日是网络购物狂欢节,天猫仅用了96秒成交额破100亿元人民币,比去年快29秒;1小时03分59秒成交额破1000亿元人民币,比去年快了整整43分钟。天猫平台“双11”全天成交额达2684亿元,比去年增加25%以上。当天京东交易额也突破2000亿元,多个电商平台都刷新了纪录。“双11”再次以无比巨大的规模和无比惊人的速度,创造了线上消费的世界性奇迹。

天猫“双11”是诞生于中国并迅速产生全球效应的绝妙创意,它也是充满活力和生机的经济符号。每一年“双11”爆发出的磅礴消费力,对全球市场信心都是强有力的鼓舞。尤其今年全球经济被中美贸易战的阴霾笼罩,乏善可陈,“双11”展现出的经济力量和乐观情绪更显难得。

今年第三季度中国经济增幅降至30年来最低点,为6%。国际舆论场上唱衰中国经济的声音因此开始活跃起来。但“双11”讲述了关于中国经济另一个版本的故事,它用不容置疑的事实告诉我们,中国经济充满了积极因素,悲观是完全没有必要的,外界对中国经济的唱衰则更多是出于无知和短视。

天猫“双11”创立11年来,年年实现如此亮眼的增长,这首先是中国消费巨大潜力得到释放的结果。数据显示,中国老百姓的消费潜力还远远没有被充分挖掘出来。这对中国经济乃至全球经济来说无疑都是一个好消息。显然,中国市场的想象力远远没有终结。

试想一下,14亿人对美好生活的向往和努力+高效且以人民为中心的政府,全世界最强大的产能+14亿人的辽阔消费市场,将产生出何等炫目何其伟大的化学反应呢?“双11”只是体现之一,它让我们看到了中国经济充满可能性的未来空间。

值得一提的是,今年“双11”交易额增量中,相当份额是三四五线城市甚至乡村的消费者创造的。互联网基础设施以及电子商务的下沉,让这一切成为可能。这些过去相对边缘的消费群体加入到网购大军中,成为中国数字经济未来依托的重要部分。这一变化的历史性意义将来会更多地显现出来。

以6亿农民为例,他们的收入和生活水平本来相对差不少,过去因为地理偏僻信息闭塞等原因,消费上也处于不利地位。数字经济极大增加了他们的选择空间,让他们的消费意愿和能力得到更大程度的实现,实际上提升了他们的生活品质。改善亿万农民的生活,本就是国家发展的题中之义。

“双11”每每在世界范围内引起强烈的惊叹。它本身也是互联网经济和全球化叠加的产物,来自世界各国的产品,在这个平台上销售给中国消费者。没有一个国际大品牌对它抱有无视或忽视的态度。这充分说明了中国经济的开放性,以及在全球化背景下各国经贸关系互利共赢的特点。

“双11”就像是一个中国人举办面向全球的大派对,让几乎所有参加者都感到节日的欢乐,并都有所收获。

 

 

 

환구시보 사설/강정구 번역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트위터 뒤로가기 위로가기
댓글
아이디 비밀번호
(현재 0 byte/최대 500byte)
댓글보기(1)
굽은소나무 (qnseksrmrqhr) 2019-11-18 09:17:58
대규모의 시장과 소비층...........
0 0
통일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후원하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당주동 3-2번지 삼덕빌딩 6층 | Tel 02-6272-0182 | 등록번호 : 서울아00126 | 등록일자 : 2000년 8월 3일 | 발행일자 : 8월 15일
발행·편집인 : 이계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계환
Copyright © 2000 - 2015 Tongil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ongil@tongil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