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4 토 00:27
홈 > 오피니언 > 기고
위대한 중국공산당 만세!<번역> 친 추안(인민망평)/강정구 번역
친 추안 저자/강정구 번역  |  tongil@tongil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승인 2019.10.07  10:28:06
페이스북 트위터

원제: 伟大的中国共产党万岁! (인민망평[人民网评] 게재)
저자: 친 추안 (秦川, 인민일보 회장)
출처:http://opinion.people.com.cn/n1/2019/1001/c1003-31383048.html (2019年10月01日15:30 来源:人民网-观点频道)
역자 : 강정구 전 동국대 교수


오늘 오전에 거행된 중화인민공화국 창립 70주년 경축대회에서,
시진핑 총서기는, 중국이 나아가는 역사 행로의 전진을 위해서, 우리는 중국공산당의 영도, 인민의 주체, 중국특색사회주의 노선을 굳건히 견지하여, 당의 기본 이념·노선·책략의 전면적인 집행을 관철하고, 아름다운 생활에 대한 인민의 동경을 부단히 만족시키고, 새로운 역사 위업을 부단히 창조할 것을 강조했다.

“수탉이 울면 천하가 밝아진다(雄鸡一唱天下白).”

70년 동안, 중국의 면모는 전대미문의 대변화를 겪었다. 이는 대를 이은(一代又一代) 중국공산당과 중국인민이 함께 지속적으로 분투한 결과이다. 이는 또한 중국공산당의 영도아래, 각종 인민이 한 마음과 한 품성으로 각고의 분투를 통해 얻은 결과이다(艰苦奋斗的结果).

90년 전을 되돌아보면,
중화민족이 내우외한(内忧外患)과 사회위기가 유례없이 심각한 배경 아래(社会危机空前深重的背景下), 마르크스레닌주의(马克思列宁主义)와 중국 노동자가 상호 결합하는 여정의 길에서, 중국공산당은 탄생했다.

중국공산당의 탄생은,
근대이후 중화민족 발전의 방향과 여정을(发展的方向和进程) 근본적으로 개변시켰고, 또 중국인민과 중화민족의 전도와 운명을(前途和命运) 근본적으로 개변시켰으며, 세계발전 추세와 그 품격과 국면까지도(世界发展的趋势和格局) 근본적으로 개변시켰다.

“역사는 충분히 증명하고 있다.
중국공산당과 중국인민은 하나의 옛 세상을 타파시키는데 능숙할 뿐 아니라(不仅善于打破一个旧世界), 더 나아가 새로운 세상을 건설하는데도 능란하다.”

건국은 백번의 전쟁을 이기는 것처럼 지극히 어렵다(创业艰难百战多).
옛 세상을 타파하는 것도 쉽지 않다. 새로운 세상을 건설하는 것은 더 어렵다.

그렇지만, 바로 중국공산당의 강력하고 확고한 영도아래,
우리들은 하나의 승리로부터 또 다른 하나의 승리로 달려 나가면서, 세계가 주목할 휘황찬란한 성과를 이루어내었다(取得了举世瞩目的辉煌成就).

특별한 것은 당의 18차 당대회 이후,
우리 당은 거대한 정치적 용기와 강렬한 책임을 담당할 각오로, 일련의 신이념·신사상·신전략을 제출했고, 중대 방침정책을 채택하고, 중대조치를 취하고, 중대 업무를 추진하였다.

이 결과 아주 오래 동안 해결하고자 했지만 해결하지 못한 난제를 해결했고,
과거 허다하게 이룩하려했지만 이룩하지 못한 큰일을 이룩하였고,
당과 국가의 사업을 추동해 역사적 변혁을 일으켰다.

일전에 베이징 외국어대학 캐나다 국적의 종신명예교수 클라커는 “우정의 훈장”을 받았다.
이 분 104살의 국제적인 우리의 벗은 감격적으로 말하였다: “나는 1백여 년 전에 태어났다. 그 당시 중국은 해마다 전쟁이 그치지 않았다. 바로 중국공산당이 중국에 평화를 가져 왔다. 나는 신중국 창립 70년 이래 날마다 새롭고 달마다 달라진 발전과 변화를 직접 눈으로 확인했다.”

나라를 일으키는 데서부터 부자 나라 되기까지(从站起来到富起来), 다시 강한 나라로 달려 나가기까지(再到走向强起来), 중국공산당은 책임을 지고 세계에서 제일 큰 당의 풍격과 풍채를(世界第一大党的风格和风采) 드러내었고, 서사시와 같은 성과를 거두어 인민정당의 성격과 목표를(性质和宗旨) 잘 보여 주었다.

당의 19차 전당대회에서, 시진핑 총서기는,
“중국공산당 당원의 초심과 사명은, 바로 중국인민을 위한 행복의 모색이고, 중화민족을 위한 부흥의 모색”이라고 지적했다.

지나온 당 창업이라는 위업이 이를 입증하였고, 부단한 발전성과가 앞으로 지속적으로 이를 증명할 것이다.

또한 바로 가슴 속에 품은 사명과 가슴 속 깊이 새긴 초심 때문에,
중국공산당 당원은 시종 인민과, 호흡할 함께 할 수 있고, 운명을 함께 질 수 있고, 마음과 마음을 함께 통할 수 있고, 아름다운 생활에 대한 인민의 동경을 영원히 분투목표로 삼을 수 있다.

“방향은 앞길을 결정하고, 노선은 운명을 결정한다(方向决定前途,道路决定命运).”

역사는 우리들에게 알려주고 있다:

1. 역사와 인민이 중화민족의 위대한 부흥 사업을 중국공산당이 영도할 것을 선택한 것은, 틀림없이 정확한 것이고, 반드시 장기적으로 견지될 것이고, 영원히 흔들리지 않을 것이다.

1. 중국공산당이 중국인민을 영도하여 개척한 중국특색사회주의 노선은, 틀림없이 정확한 것이고, 반드시 장기적으로 견지될 것이고, 영원히 흔들리지 않을 것이다.

1. 중국공산당과 중국인민이, 중국의 대지에 착근하여, 인류문명의 우수한 성과를 흡입하고, 자주독립을 실현하는 국가전략을 세운 것은, 틀림없이 정확한 것이고, 반드시 장기적으로 견지될 것이고, 영원히 흔들리지 않을 것이다.

위대한 중국공산당 만세!

 

人民网评:伟大的中国共产党万岁!
http://opinion.people.com.cn/n1/2019/1001/c1003-31383048.html
秦川
2019年10月01日15:30 来源:人民网-观点频道


在今天上午举行的庆祝中华人民共和国成立70周年大会上,习近平总书记强调,前进征程上,我们要坚持中国共产党领导,坚持人民主体地位,坚持中国特色社会主义道路,全面贯彻执行党的基本理论、基本路线、基本方略,不断满足人民对美好生活的向往,不断创造新的历史伟业。

“雄鸡一唱天下白”。70年来,中国的面貌发生了前所未有的大变化,这是一代又一代中国共产党人同中国人民接续奋斗的结果。这是在中国共产党领导下,各族人民同心同德、艰苦奋斗的结果。

回望98年前,在中华民族内忧外患、社会危机空前深重的背景下,在马克思列宁主义同中国工人运动相结合的进程中,中国共产党诞生了。中国共产党的诞生,深刻改变了近代以后中华民族发展的方向和进程,深刻改变了中国人民和中华民族的前途和命运,深刻改变了世界发展的趋势和格局。

“历史充分证明,中国共产党和中国人民不仅善于打破一个旧世界,而且善于建设一个新世界。”创业艰难百战多,打破旧世界不易,建设新世界更难,但是,正是在中国共产党坚强领导下,我们从一个胜利走向另一个胜利,取得了举世瞩目的辉煌成就。

特别是党的十八大以来,我们党以巨大的政治勇气和强烈的责任担当,提出一系列新理念新思想新战略,出台一系列重大方针政策,推出一系列重大举措,推进一系列重大工作,解决了许多长期想解决而没有解决的难题,办成了许多过去想办而没有办成的大事,推动党和国家事业发生历史性变革。

日前,北京外国语大学加拿大籍终身荣誉教授柯鲁克获颁“友谊勋章”。这位104岁的国际友人动情地说:“我出生在一百多年前,那时候中国连年战争不断,正是中国共产党给中国带来了和平。我亲眼见到了新中国成立70年来日新月异的发展变化。”从站起来到富起来,再到走向强起来,中国共产党用责任和担当展现了世界第一大党的风格和风采,也用史诗般的成就展现了人民政党的性质和宗旨。

在党的十九大上,习近平总书记指出:“中国共产党人的初心和使命,就是为中国人民谋幸福,为中华民族谋复兴。”过往开创的伟业证明了这一点,不断发展的成就将继续证明这一点。也正因为胸怀使命,铭记初心,中国共产党人才能始终与人民同呼吸、共命运、心连心,永远把人民对美好生活的向往作为奋斗目标。

“方向决定前途,道路决定命运。” 历史告诉我们,历史和人民选择中国共产党领导中华民族伟大复兴的事业是正确的,必须长期坚持、永不动摇;中国共产党领导中国人民开辟的中国特色社会主义道路是正确的,必须长期坚持、永不动摇;中国共产党和中国人民扎根中国大地、吸纳人类文明优秀成果、独立自主实现国家发展的战略是正确的,必须长期坚持、永不动摇。

伟大的中国共产党万岁!

 

 

친 추안 저자/강정구 번역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트위터 뒤로가기 위로가기
댓글
아이디 비밀번호
(현재 0 byte/최대 500byte)
댓글보기(1)
굽은소나무 (qnseksrmrqhr) 2019-10-08 09:42:47
좋은 하루 되시길바랍니다
0 0
통일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후원하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당주동 3-2번지 삼덕빌딩 6층 | Tel 02-6272-0182 | 등록번호 : 서울아00126 | 등록일자 : 2000년 8월 3일 | 발행일자 : 8월 15일
발행·편집인 : 이계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계환
Copyright © 2000 - 2015 Tongil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ongil@tongil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