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9.22 일 15:30
홈 > 북한소식
왕이, 리수용 당부위원장과 면담...시 주석 안부 전달
김치관 기자  |  ckkim@tongil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승인 2019.09.05  11:07:33
페이스북 트위터

북한을 ‘의례방문’한 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이 4일 리수용 북한 당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을 만나 시진핑 주석의 안부를 김정은 국무위원장에게 전했다. 왕이 부장은 김정은 위원장을 예방하지 않고 4일 귀국했다.

<조선중앙통신>은 5일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위원이며 당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인 리수용동지는 4일 의례방문하여온 중화인민공화국 국무원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 왕의동지를 만나 친선적인 분위기속에서 담화를 하였다”고 보도했다.

특히 “석상에서 왕의동지는 조선로동당 위원장 김정은동지께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 습근평동지가 보내는 따뜻한 인사와 훌륭한 축원을 전하여드릴것을 리수용동지에게 부탁하였다. 또한 리설주녀사께 팽려원녀사가 보내는 인사를 전하여드릴것을 부탁하였다”고 전했다.

왕이 부장이 김정은 위원장을 예방하지 않고 시진핑 주석의 안부를 리수용 부위원장을 통해 전달한 것. 왕이 부장은 지난해 5월 방북했을 때 김정은 위원장을 만났다.

통신에 따르면, 리수용 부위원장은 “조중(북중) 두 당 최고령도자동지들께서 이룩하신 중요한 합의를 철저히 관철하여 외교관계설정 70돐을 맞이하는 올해에 전통적인 조중친선협조관계를 새로운 높은 단계에로 승화발전시킬데 대하여” 언급했다.

아울러 “중국인민이 습근평(시진핑) 총서기동지를 핵심으로 하는 중국공산당의 령도밑에 중화인민공화국창건 70돐을 맞는 올해에 중국특색의 사회주의건설에서 보다 큰 성과를 거두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왕이 부장은 “두 나라 로세대령도자들께서 마련해주신 전통적인 중조(중북)친선은 지난 70년간의 력사적시련을 이겨낸 공동의 귀중한 정신적재부”라며 “쌍방공동의 노력으로 중조친선관계를 훌륭히 수호하고 공고히 하며 발전시켜나감으로써 중조친선의 밝은 앞날을 안아오기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김정은위원장동지의 령도밑에 조선인민이 전진도상의 어떤 난관도 성과적으로 극복하며 조선로동당이 제시한 전략적로선과 목표들을 반드시 실현하리라는것을 굳게 믿는다”면서 “그 길에서 중국은 조선의 동지, 벗으로 언제나 함께 있을 것”이라고 확언했다.

이날 면담에는 한만혁 당중앙위 부부장을 비롯한 당 국제부 관계자들이 참가했고, 중국 측에서는 왕이 부장 일행과 리진쥔(李進軍) 주북 중국대사가 참가했다.

   
▲ 왕이 부장 일행은 4일 평양어린이식료품공장을 참관했다. [캡쳐사진 - 노동신문]

한편, 통신은 다른 기사에서 왕이 부장과 일행은 4일 평양어린이식료품공장을 참관해, “어린이들을 위한 맛좋고 영양가높은 식료품들을 생산하고있는 공장”의 여러 곳을 돌아보았다고 전했다.

왕이 부장은 리용호 외무상의 초청으로 지난 2일 평양에 도착해 리용호 외무상과 회담했고, 4일 귀국했다.

[관련기사]

김치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트위터 뒤로가기 위로가기
댓글
아이디 비밀번호
(현재 0 byte/최대 500byte)
댓글보기(0)
통일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후원하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당주동 3-2번지 삼덕빌딩 6층 | Tel 02-6272-0182 | 등록번호 : 서울아00126 | 등록일자 : 2000년 8월 3일 | 발행일자 : 8월 15일
발행·편집인 : 이계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계환
Copyright © 2000 - 2015 Tongil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ongil@tongilnews.com